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
동행 Always KIA TIGERS

김기태 감독, "헥터 1회 이후 좋은 피칭했다"

등록일,조회수,좋아요 순의 게시물 상세내용입니다.
등록일 2017.06.10 조회수 3788 좋아요 1

KIA가 한화전 2경기를 모두 잡으며 3연승을 달렸다.

KIA는 8일 광주-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치러진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와 홈경기를 8-4로 승리했다. 선발투수 헥터 노에시가 7이닝 2실점 역투로 시즌 9승째이자 개인 10연승 행진을 달렸고, 로저 버나디나가 쐐기 홈런 포함 3안타 3타점으로 활약했다.

경기 후 KIA 김기태 감독은 "헥터가 1회 출발이 좋지 못했지만 그 이후 좋은 피칭을 보여줬다. 타자들도 실점 이후 곧바로 역전해서 승기를 잡을 수 있었다"며 "야수들의 좋은 수비를 칭찬해주고 싶다"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.

KIA는 9일 넥센과 광주 홈경기에서 4연승에 도전한다. KIA 선발투수는 양현종이다.